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19.3℃
  • 흐림서울 25.5℃
  • 흐림대전 23.9℃
  • 흐림대구 22.8℃
  • 울산 20.7℃
  • 광주 20.3℃
  • 흐림부산 22.2℃
  • 흐림고창 20.2℃
  • 제주 21.9℃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여주 ~ 원주 복선전철, 강천역 청신호

수서~광주 복선전철 예타 통과, 여주시 철도이용 수요 증가 기대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지난 5일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이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여주시가 추진하고 있는 여주~원주 복선전철, 강천역 신설 사업)에 파란불이 켜졌다.

시 관계자는,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은 경강선, 중앙선, 중부내륙선 등 지역 간 열차의 수도권 접근성 향상에 따른 것”이라며, “여주시 철도 이용 수요 증가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말했다.

실제 예타를 통과한 수서~광주선의 경우 복선으로 추진될 예정으로 향후 열차운행계획에 따라 여주~원주선 복선화 및 수도권전철 연장 가능성이 높아진다.

여주~원주선 복선화는, 민선7기 이항진 시장이 취임 이후 여주시가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 시장은 그 동안 중앙부처 방문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여주~원주선 복선화 사업을 추진해 왔다.

동서철도망 중 유일한 단선 구간인 여주~원주 철도구간의 복선화로 네트워크를 완성하고, 교통 취약지역 해소와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여주~원주선 복선화사업이 꼭 필요하다는 게 이 시장의 생각이다.

여주시는 금번 수서~광주선 예타 통과로 인한 이용 수요 등을 반영해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수립에 여주~원주선 복선화사업이 포함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여주시는 이를 위해 관련 지자체와의 협업도 적극 모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