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7.7℃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9.2℃
  • 맑음부산 11.4℃
  • 맑음고창 6.7℃
  • 맑음제주 11.0℃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6.7℃
  • 구름조금금산 7.1℃
  • 맑음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10.0℃
  • 맑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 본회의에서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에 대한 5분 자유발언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이 제347회 정례회 첫날인 20일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를 요구했다. 김호진 의원은 “위원회는 일반적으로 행정의 민주화, 전문지식의 도입, 공정성의 확보, 이해관계의 조정 등을 위해 설치되고 있는데, 현대 행정은 그 기능이 양적으로 증대하고 질적으로 전문화되고 있어 행정기관의 기능을 보완하기 위한 수단으로써 위원회는 그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수원시의 청년인구는 39만명으로 시 전체인구의 32.6%에 해당되나 현재 시에 설치된 총 149개의 위원회 중 만19세부터 만39세에 해당하는 청년 위원의 비율이 전체 4,726명 위원 중 234명에 해당되는 4.95% 밖에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감사와 홍보·예산·복지·도시 관련 위원회는 더 낮은 비율의 청년위원이 위촉되어 있으며 청년의 역량과 의견이 더욱 필요한 일자리·지역경제·공공갈등·문화 관련 위원회에는 청년위원이 전무한 상태”고 꼬집으며 그동안 청년문제와 관련된 각종 정책이 실패한 이유 중 하나를 당사자인 청년의 의견을 수렴하기보다 행정중심으로 정책을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 본회의에서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에 대한 5분 자유발언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이 제347회 정례회 첫날인 20일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를 요구했다. 김호진 의원은 “위원회는 일반적으로 행정의 민주화, 전문지식의 도입, 공정성의 확보, 이해관계의 조정 등을 위해 설치되고 있는데, 현대 행정은 그 기능이 양적으로 증대하고 질적으로 전문화되고 있어 행정기관의 기능을 보완하기 위한 수단으로써 위원회는 그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수원시의 청년인구는 39만명으로 시 전체인구의 32.6%에 해당되나 현재 시에 설치된 총 149개의 위원회 중 만19세부터 만39세에 해당하는 청년 위원의 비율이 전체 4,726명 위원 중 234명에 해당되는 4.95% 밖에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감사와 홍보·예산·복지·도시 관련 위원회는 더 낮은 비율의 청년위원이 위촉되어 있으며 청년의 역량과 의견이 더욱 필요한 일자리·지역경제·공공갈등·문화 관련 위원회에는 청년위원이 전무한 상태”고 꼬집으며 그동안 청년문제와 관련된 각종 정책이 실패한 이유 중 하나를 당사자인 청년의 의견을 수렴하기보다 행정중심으로 정책을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 본회의에서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에 대한 5분 자유발언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이 제347회 정례회 첫날인 20일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수원시 산하 위원회의 청년 위원 비율 확대를 요구했다. 김호진 의원은 “위원회는 일반적으로 행정의 민주화, 전문지식의 도입, 공정성의 확보, 이해관계의 조정 등을 위해 설치되고 있는데, 현대 행정은 그 기능이 양적으로 증대하고 질적으로 전문화되고 있어 행정기관의 기능을 보완하기 위한 수단으로써 위원회는 그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수원시의 청년인구는 39만명으로 시 전체인구의 32.6%에 해당되나 현재 시에 설치된 총 149개의 위원회 중 만19세부터 만39세에 해당하는 청년 위원의 비율이 전체 4,726명 위원 중 234명에 해당되는 4.95% 밖에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감사와 홍보·예산·복지·도시 관련 위원회는 더 낮은 비율의 청년위원이 위촉되어 있으며 청년의 역량과 의견이 더욱 필요한 일자리·지역경제·공공갈등·문화 관련 위원회에는 청년위원이 전무한 상태”고 꼬집으며 그동안 청년문제와 관련된 각종 정책이 실패한 이유 중 하나를 당사자인 청년의 의견을 수렴하기보다 행정중심으로 정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