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일)

  • 구름조금동두천 6.0℃
  • 맑음강릉 9.3℃
  • 맑음서울 6.4℃
  • 맑음대전 7.9℃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0.2℃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0.2℃
  • 맑음고창 9.0℃
  • 맑음제주 10.3℃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6.7℃
  • 맑음금산 7.5℃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충청북도, 산업곤충분변토를 활용한 자원 선순환 온힘!

버려지는 분변토, 양질의 비료 자원으로 재활용

 

(중부시사신문)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서형호)은 음식물폐기물 분해, 사료 원료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되는 동애등에의 대량생산 후 나오는 부산물인 동애등에분변토의 다양한 활용을 위해 기술 개발에 힘쓰고 있다.


동애등에 먹이원은 음식물폐자원이며, 음식물폐자원 1ton을 처리 할 때 300kg의 분변토가 생산된다. 동애등에분변토는 비료로 사용될 수 있으며 ‘비료공정규격설정 및 지정’(고시 제2015-21호)에 부산물비료로 등록되어 있다.


현재 배출되는 동애등에분변토의 염분함량은 비료공정규격인 2% 보다 높게 배출되고 있다. 이러한 분변토를 작물에 지속적으로 공급할 시 염분장해나 염류집적이 우려되어 동애등에분변토의 염분함량이 높을 때는 부산물을 혼합하여 염분함량을 낮춰 작물에 공급하는 것이안전하다.


이에 충북농업기술원 곤충종자산업연구소에서는 상추를 대상으로 동애등에분변토를 흰점박이꽃무지분변토와 혼합하여 처리한 결과 분변토의 염분함량이 2%이하로 떨어졌으며 수확량은 가축분퇴비와 비슷하였다.


도 농업기술원 유주희 연구사는 “동애등에분변토 자원을 활용하기 위해 우려되는 염분함량을 낮추고 시비량 설정, 액비제조 등 다방면에 사용 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