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16.0℃
  • 구름많음강릉 13.8℃
  • 맑음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9.8℃
  • 구름많음대구 16.0℃
  • 구름많음울산 15.2℃
  • 구름많음광주 18.8℃
  • 구름많음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14.6℃
  • 안개제주 18.0℃
  • 흐림강화 17.7℃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17.2℃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5.0℃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새해 첫 회기’ 제73회 임시회 개회

이태환 의장 “올해의 사자성어 여호첨익…높게 비상하여 더 큰 뜻 성취”

URL복사

 

(중부시사신문) 세종특별자치시의회는 17일부터 11일간 새해 첫 회기인 제73회 임시회 회기를 진행한다.


이날 열린 제73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는 김원식‧상병헌‧이재현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정책 대안을 제시했다.


또한 세종시의회는 ‘일본 정부의 사도광산 세계유산 등재 추진 중단 촉구 결의안’을 채택한 데 이어, 세종시와 세종시교육청의 올해 주요 업무계획을 청취하는 등 총 6개 안건을 처리했다.


세종시의회 이태환 의장은 신년 첫 개회사에서 “38만 세종시민들의 기대와 바람을 담아 올해의 사자성어를 여호첨익(如虎添翼)으로 정했다”며 “우리 모두 소원하는 바가 높게 비상하여 더 큰 뜻을 이루겠다는 의지를 담았다”고 밝혔다.


또한 이 의장은 최근 박병석 국회의장이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언급한 ‘국회 전체 이전을 전제로 한 국회세종의사당 기본 설계 착수’에 대해 “기존 안보다 진취적으로 발전적인 구상으로 국회 이전 명분과 실익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최선의 방안으로 여겨지며 장기적으로는 국회의 일원화된 운영까지 가능한 국회 이전의 이상적인 청사진으로 판단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한편, 세종시의회는 17일부터 25일까지 각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한 후 오는 27일 2차 본회의를 끝으로 제73회 임시회 회기를 마칠 계획이다.